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197.20 978.30 1121.30
보합 18.46 보합 8.31 ▼4.5
+0.58% +0.86% -0.40%

단독 DSR 규제로 입주 막힌 실수요자, 7월 전 구제한다

쓰러져도 퍽퍽…'택시기사 무차별 폭행' 20대男 구속영장 발부 쓰러져도 퍽퍽…'택시기사 무차별 폭행' 20대男 구속영장 발부 지난 5일 밤 도로에서 60대 택시기사 얼굴을 수차례 폭행하다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던 20대 남성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 7일 오후 서울중앙지법 서보민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상해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를 받은 20대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범죄 혐의가 인정되고 도망할 염려가 있다는 게 구속사유다. A씨는 5일 밤 10시22분쯤 서울 신림동 난곡터널 부근에서 택시기사를 넘어뜨린 후 주먹과 발로 때려 넘어뜨린 뒤 도로에 쓰러진 피해자를 주먹으로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112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에 의해 ...
3년 흘러도…유시민 "코인은 도박·투기란 생각, 그대로다" 3년 흘러도…유시민 "코인은 도박·투기란 생각, 그대로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가상자산(암호화폐) 논란에 대해 "더 많은 사람들이 도박을 한다고 해서 도박이 훌륭한 일이라는 증거가 될 수 없다"고 밝혔다.유 이사장은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팟빵방송국 매불쇼"에 출연해 "(과거) 방송 토론에서 얘기했던 그대로 생각한다. 투기가 심해졌다는 게, 그게 투기가 아님을 증명하는 수단은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유 이사장은 2018년 초 "비트코인 열풍" 당시 JTBC 토론에 나와 가상자산을 "사기"와 "도박"으로 규정했던 바 있다. 문재인 정부 지지율이...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